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ad37

사노피 "한미약품서 도입 당뇨신약, 임상 완료후 판매사 물색"

기사승인 2019.12.10  11:00:02

공유
default_news_ad2

[라포르시안] 사노피가 한미약품에서 도입한 당뇨치료 주사제의 임상을 완료한 뒤 글로벌 판매를 담당할 별도 판매사를 찾아 맡기는 방안을 추진한다.

한미약품은 10일 글로벌 파트너사인 사노피 아벤티스가 자사가 개발한 주1회 투여 제형 당뇨치료 주사제 ‘에페글레나타이드’의 글로벌 임상 3상(5건)을 완료하고, 글로벌 판매를 담당할 최적의 파트너를 물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사노피는 "자사 항암 분야 신약 파이프라인 프로그램의 시너지를 높이기 위한 전략적 선택이며, 에페글레나타이드의 성공적인 상용화 및 판매를 위한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사노피는 “에페글레나타이드의 성공적인 개발을 위해 현재 진행 중인 다양한 3상 임상 프로그램의 완수에 전념할 것”이라며 “한미와의 공고한 파트너십을 지속적으로 유지하면서 에페글레나타이드의 성공적인 상용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ad45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