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ad37

계명대 동산병원, 카자흐 소녀에게 무료 사시 교정수술

기사승인 2020.01.13  16:49:49

공유
default_news_ad2

[라포르시안] 사시로 고통 받던 카자흐스탄 소녀가 계명대 동산병원(병원장 조치흠)에서 수술을 받고 눈을 되찾았다.

동산병원을 찾은 환자는 자나토바 다나(15) 양으로, 지난해 10월 계명대 동산병원과 (사)동산의료선교복지회가 카자흐스탄 우슈토베 달라니바스톡에서 펼친 해외의료선교 봉사활동에서 인연을 맺었다.

다나 양은 선천적으로 사시를 갖고 태어났으며, 다나 양의 부모가 어려운 형편에도 불구하고 어린 딸의 눈을 치료해주기 위해 백방으로 알아보고 도움을 구했으나 카자흐스탄 어디에서도 다나 양을 치료할 수는 없었다.

동산병원과 동산의료선교복지회는 봉사 현장에서 다나 양의 안타까운 사연을 접했고, 다나 양과 어머니를 한국으로 초청해 입국부터 진료, 수술, 출국 등 전 과정을 무료로 지원하기로 했다.

동산병원 안과 이세엽 교수는 지난 11일 자나토바 다나에게 사시 수술을 성공적으로 시행했고, 다나 양은 오는 15일 최종 진료를 받은 후 20일 카자흐스탄으로 돌아간다.

자나토바 다나 양은 “눈을 치료하고 싶은 마음이 간절했다. 처음에는 걱정이 많았지만, 한국에 와서 좋은 분들을 뵙고 난 뒤 안심이 되었고, 이렇게 수술까지 무사히 해주셔서 정말 감사하다”며 “카자흐스탄 유수토베에 동산병원을 기다리는 분들이 많다. 기회가 된다면 다시 유수토베를 찾아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ad45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8
ad39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4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