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희귀질환 경기서북부권 거점센터, 9일 심포지엄 개최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기사승인 2022.12.05  16:08:30

공유
default_news_ad2

[라포르시안] 인하대병원이 운영하는 희귀질환 경기서북부권 거점센터는 오는 9일 오후 3시부터 송도국제도시 내 오크우드프리미어인천에서 ‘유전성 심질환 및 희귀질환의 이해’를 주제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인하대병원 희귀·유전질환센터가 2019년 권역 거점센터로 지정된 이후 6번째로 진행되는 심포지엄이다.

첫 번째 세션은 ‘유전성 심근병증’을 주제로 유전학 검사의 기본 개념부터 현장에서 시행하는 진단검사들과 비후성 심근증에 대한 유전학적 논의가 진행된다.

두 번째 세션은 희귀 심혈관질환인 폐동맥 고혈압의 진단과 치료에 대한 최신 동향을 살펴본 뒤 발표가 이어진다.

이지은 센터장(소아청소년과 교수)은 “유전성 심장질환에 대한 이해는 유전인자를 가지고 있는 가족 중 아직 증상이 나타나지 않은 구성원의 질환 예방과 관리에 도움을 줄 수 있어 그 의미가 크다”며 “이번 심포지엄이 유전성 심장질환 및 희귀 심혈관질환 환자들을 진료하는 여러 선생님들에게 새로운 지식을 습득하고, 경험을 나누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ad45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